default_setNet1_2

'극한직업' 개봉 8일만에 400만 돌파

기사승인 2019.01.30  

공유
default_news_ad1

영화 '극한직업'이 흥행 가속페달을 밟고 있다.

30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개봉 8일째인 이날 오전 이 영화 누적 관객 수는 400만명을 돌파했다. 이날 오전 8시 기준으로 총 410만4천48명이 봤다.

이 영화는 개봉 4일째 200만, 5일째에 300만을 넘어선 데 이어 400만명 기록도 세웠다.

이는 역대 영화 흥행 순위 3위인 '국제시장'이 12일 만에 400만명을 돌파한 것보다 빠른 속도라는 것이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의 설명이다. 천만 영화인 '베테랑'(개봉 9일째), '7번방의 선물'(개봉 12일째), '변호인'(개봉 11일째)보다도 빠르다.

이병헌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극한직업'은 마약반 형사들이 범죄조직을 잡기 위해 치킨집을 위장 창업했다가 전국 맛집으로 소문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 코믹 수사극이다.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이동휘, 공명 등이 호흡을 맞췄다. [연합뉴스]

제주매일 news@jejumaeil.net

<저작권자 © 제주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