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라산 기초학술조사 용역보고회 9일

기사승인 2018.11.08  

공유
default_news_ad1

- 한라수목원 생태학습관서
지형·지질 등 분석결과 보고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는 9일 오후 3시 한라수목원 생태학습관 시청각실에서 한라산천연보호구역 기초학술조사 3차년도 용역보고회를 개최한다.

올해 3차년도 학술조사 용역은 지난 3월부터 12월 초까지 9개월 진행된다. 용역은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이 맡았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한라산 정상부 백록담 주변 지형에 대한 정밀 측량 자료를 비롯해, 지형·지질, 동식물, 사라오름 퇴적층 분석을 통한 고기후 연구 등의 연구결과들이 보고될 예정이다.

특히 백록담 주변 지형을 오차범위 ±5mm로 측량한 정밀자료는 풍화와 침식에 취약한 백록담 주변부 지형의 변화양상을 장기적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는 기준이 된다.

지형연구 분야에서는 돈내코 탐방로 주변 침식현황 및 한라산 남벽 구탐방로 구간에 대한 분석결과들이 보고된다.

또 동·식물 조사 분야에서는 한라산 남동부 지역의 식생 및 식물상, 거미류, 지렁이류, 토양미소동물, 버섯류 및 지의류, 방화곤충 등에 관한 기초 연구결과와 미기록·신종 후보종들도 보고된다.

사라오름 퇴적층을 분석해 과거 1만1000년 전부터 1500년 전까지의 비교적 가까운 과거 제주도 기후와 환경 변화의 패턴 등도 보고될 예정이다.

나용해 세계유산본부장은 “이번 연구를 통해 얻어진 기초자료들이 향후 한라산 보존관리에 널리 활용될 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 걸친 다학제적인 연구에도 폭넓게 활용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종광 기자 mystic89@jejumaeil.net

<저작권자 © 제주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