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교통혼잡 거로사거리 구조 개선사업 추진

기사승인 2018.11.07  

공유
default_news_ad1

- 좌회전 구간 확대 차로 조정…운전자 혼란 예방

제주시는 교통혼잡 현상이 심한 거로사거리에 대한 교차로 구조 개선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사업에는 사업비 1억3000만원이 투입되며 , 12월 중 마무리될 예정이다.

그동안 거로사거리(화북~번영로)는 좌회전 대기차량의 정체가 심각, 차로조정을 통한 교통흐름 개선이 요구돼 온 지역이다.

제주시는 자치경찰단과 도로교통공단 등 교통유관기관 등과 현장점검을 벌여  기존 1차로에서만 가능했던 좌회전 및 유턴을 1차로 좌회전 및 유턴, 2차로 좌회전으로 개선한다. 또  3~4차로 직진, 5차로 직진 및 우회전 차로로 변경 운영하게 된다.

또한, 직진차로에 주행유도노면표지를 설치, 운전자 혼란을 예방할 계획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교차로 개선공사가 완료되면 거로사거리 교차로 교통환경이 개선돼 원활한 교통소통은 물론 화북~봉개방면으로 진입하는 차량이용자들의 도로이용 편리성 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진기철 기자 jjphoto@jejumaeil.net

<저작권자 © 제주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