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도내 ‘특수학교 통학정보 서비스’ 실시

기사승인 2018.09.13  

공유
default_news_ad1

제주특별자치도는 교육청, (주)카카오와 협력해 특수학교 대상(영지, 영송, 온성학교) 학부모님들에게 편의제공을 위해 ‘특수학교 실시간 통학정보 서비스’를 올 연말까지 구축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위성항법시스템(GNSS)을 활용한 행정업무 시스템 구축’의 일환으로, 고정밀 위치기반 서비스를 이용해 ‘카카오플러스 친구’ 알림톡으로 통학차량 현재 위치 등을 학부모님에게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특수학교 통학정보 서비스’는, 전국에서 최초로 모든 버스에 운영중인 공공 WiFi 서비스를 확대해 특수학교 버스 11대에 ICT 융합서비스를 만들어 학부모님과 교육청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고정밀 위치기반의 GPS 단말기를 특수학교 버스에 장착해 학부모·교사에게 실시간 알림톡으로 전송하고, 안내된 링크를 통해 버스의 고정밀 실시간 위치정보를 안내해주는 서비스이다.

GPS 단말기에는 운전자의 과속이나 급감속 등의 운행정보가 기록되는데, 운전자의 위험운전행동을 빅데이터 시스템을 활용해 수집·분석한 후 위험 다발지점의 교통시설 개선 및 운전자의 운전행태를 학교에 제공해 위험운전자 교육에 활용할 예정이다.

학부모는 ‘카카오 플러스 알림 메시지’ 등 핸드폰을 통해 확인할 수 있어, 집에서 편리하게 통학버스 위치정보를 학부모가 실시간 확인가능하다.

 

 

박민호 기자 mino7791@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