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구, 후드티·반바지 ‘착한교복’ 도입한다

기사승인 2018.08.09  

공유
default_news_ad1

- 시교육청 전문가 TF 구성…표준안 마련

대구시교육청이 강은희 교육감 주요 선거공약 가운데 하나인 ‘착한교복’ 도입 절차에 들어갔다고 9일 밝혔다.

착한교복은 활동성이 떨어지는 기존 교복 대신 편하게 입는 후드티셔츠나 반바지 등 일상 복장과 교복의 장점을 결합한 교복이다.

대구교육청은 이를 위해 9일 교사와 학부모, 지역 섬유·의류전문가로 태스크포스(TF)를 구성했다. 이날 첫 회의를 시작으로 매주 1차례 회의를 열어 다른 분야의 경험과 전문성을 공유하고 협업해 대구 학생 맞춤형 착한교복 표준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표준안에는 실제 교복을 입을 학생들 의견도 반영한다. 대구교육청은 이와 별도로 지역 중·고교 학생과 교사가 참여하는 착한교복 디자인 공모전도 열어 착한교복이 성공적으로 도입될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제주매일 news@jejumaeil.net

<저작권자 © 제주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