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주공항서 항공기 타이어 펑크, 활주로 일시 폐쇄

기사승인 2017.09.29  

공유
default_news_ad1
   
 
29일 오후 3시 35분경 제주발 김해행 제주항공 7C510편이 이륙 과정에서 타이어가 파손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승객을 태우고 이륙하던 항공기 타이어가 펑크나 제주공항 활주로에 멈춰서는 사고가 발생했다.

29일 오후 3시35분경 제주에서 부산으로 이륙하던 제주항공 7C510편이 승객들을 태운 채 이륙하는 과정에서 타이어가 펑크나 공항 활주로에 멈춰 섰다.

오후 5시 17분경 해당 여객기의 타이어가 수리돼 계류장으로 옮겨지면서 정상 운영됐다.

하지만 이 사고로 활주로가 폐쇄되는 동안 다른 항공편이 이착륙하는데 차질을 빚었다.

더욱이 추석 연휴와 임시 공휴일 등 황금연휴와 맞물리면서 수많은 관광객과 귀성객이 불편을 겪었다.

제주공항 출발 10여 편이 결항되고, 제주에 도착할 예정인 항공기 13편이 회항하기도 했다.

국토교통부는 현장에 조사관을 급파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김진규 기자 true0268@jejumaeil.net

<저작권자 © 제주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4 5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